수확의 즐거움

Posted by KODOS
2012.07.26 17:45 사진생활/인물

둘째녀석이 자연을 경험할 수 있도록 화천에 사는 동생집에 감자 수확을 하러 다녀왔다. 가기 몇일 전부터 들뜬 나머지 손꼽아 기다리며 몇일 남았냐고 물어보는 통에 혼났다.

저녁에 출발해서 깜깜한 밤에 도착했다. 워낙 늦게 도착해서 바로 잠자리에 들고 다음 날 새벽에 잠시 홀로 출사를 다녀와서 아침식사를 마치고 날이 더워지기 전에 얼른 수확을 시작했다. 올해 유난히 가뭄이 심해서 감자알이 그다지 굵지 않아서 약간은 실망이었지만 아이는 마냥 신나서 열심히 일했다. 동생이 화천에 사는 덕분에 둘째녀석은 고구마, 감자, 옥수수, 토마토, 파프리카, 고추, 상추 등 여러가지 작물의 수확을 직접 경험할 수 있어서 교육에 많은 도움이 된 것 같다. 조금 더 있다가는 계곡물에서 물놀이하러 한 번 더 다녀와야할 듯 싶다.





















'사진생활 > 인물' 카테고리의 다른 글

형제의 갯벌놀이  (2) 2012.11.04
자연과 함께 즐긴 하루  (6) 2012.09.10
수확의 즐거움  (4) 2012.07.26
형제의 화천 나들이  (2) 2012.06.28
형제의 봄나들이  (2) 2012.05.15
아이폰으로 담은 현수의 나들이  (2) 2012.02.16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진정한 즐거움을 몸소 경험한듯 합니다^^
    • 요즘 도시아이들은 쉽게 경험하기 힘들죠...
      자연과 더불어 놀 수 있는 놀거리가 많아서 아이도 항상 가고 싶어하더라고요..^^
  2. 이번주에 삼촌네 못간다고 울만하네요 ㅋㅋ
    • 그러게요..^^
      이번 주에는 갔다와야겠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