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랑천 자전거길 따라 담은 주변 풍경

Posted by KODOS
2010.08.05 14:04 사진생활/풍경

카메라배낭에 삼각대를 매달고 중랑천의 자전거길을 따라 자전거를 타고 뚝섬 한강공원까지 달려갔다 오면서 주변의 소소한 풍경들을 담아봤다. 달리는 중간중간 자전거를 세우고 원하는 위치까지 끌고 가서 배낭에서 카메라 꺼내서 찍고 다시 넣고를 계속해서 반본하면서 달리니 평소에 그냥 자전거만 타는 것 보다 배는 더 힘들었던 것 같다. 더욱이 배낭과 삼각대의 무게가 만만치 않아서 어깨도 아프고 제일 참을 수 없었던 것은 안장과 직접 닿는 엉덩이가 미칠 듯이 아팠다. 달리는 내내 앉았다 일어났다 하면서 거의 안절부절 하면서 탔던 것 같다.
자전거를 오후 5시부터 타기 시작했는데 뚝섬한강공원까지 약 43km를 왕복했는데 사진 찍고 밥 먹고 하느라 거의 5시간 가까이 걸렸다.



처음에는 중랑천에서 더위를 식히기 위해 재미있게 물놀이를 하는 줄 알았다. 사진 찍으면서 자세히 보니 노란옷 입은 아이가 물놀이하다가 슬리퍼가 벗겨지면서 떠내려간 것 같다. 친구들은 슬리퍼를 찾아준다고 주위에서 찾는 시늉은 하는데 그다지 성의 있게 찾는 것 같진 않아 보였다. 불쌍한 아이..집에는 깽깽이로 가야 하나?


슬리퍼를 못 찾고 끝내 울고 있는 아이


중랑천을 건너기 위해 아이를 들쳐업고 지나가는 아저씨...


뭐가 그리도 재미있는지 둘이서 이야기꽃을 피우고 있다...


날씨가 흐려서 해바라기들이 거의 고개를 떨구고 있다.



해바라기꿀 만들기에 여념이 없는 벌 세마리


깨끗하게 조성되어 있는 산책로와 자전거길





아래는 뚝섬한강공원의 분수쇼를 몇 장 찍어봤다. 분수에 들어가서 시원하게 물놀이를 즐기는 아이들과 부모님도 많았다.







태릉 근처의 매점 주변 풍경.. 많은 사람들이 산책을 나와 있다.


중랑천에서 태릉쪽으로 나있는 자전거길. 왼편의 묵동천에도 분수가 있다.


묵동천의 화려한 분수.



'사진생활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멋진 구르믈 푸믄 하늘처럼  (20) 2010.08.19
N서울타워의 여러가지 풍경  (10) 2010.08.12
중랑천 자전거길 따라 담은 주변 풍경  (16) 2010.08.05
구름  (4) 2010.07.19
청계천의 풍경...  (8) 2010.06.25
킨텍스의 소소한 풍경들...  (8) 2010.06.22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아름다운 사진, 즐거운 리뷰
    정말 자주 올수밖에 없는 블로그입니다.
    아름다운 사진 잘 보고 갑니다. 그런데 갑작스럽게 질문하나 드려도 될까요?
    밑에서 9번째 사진의 경우 1/4초임에도 불구하고 아이들이 거의 흔들리지않았습니다.
    대체 어떤 마술을 부리신건가요? 저 같은 경우에는 어두운 밤에는 1/10초도 흔들리거든요.
    • 과찬의 말씀 너무나 감사합니다..:)
      말씀하신 사진은 특별한 기술 없이 EXIF 정보에 나온 그대로입니다..^^
      제 생각에는 아마도 렌즈의 IS 기능 때문이 아닌가 합니다..
      전 수전증이 있어서 IS 없으면 1/4은 죽었다 깨나도 힘듭니다..
  2. 그래도 멋진 분수 사진을 담아내셨으니 다행이에요
    요즘 날씨가 너무 더워서 자전거 타기도 힘드실거 같아요 ㅠㅜ;;
    • 저도 저 분수 사진 건진게 참 행운이라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요즘 날씨 정말 덥죠..마치 태국이나 베트남에 와 있는 듯한 착각을 합니다..
  3. 시민들의 좋은 휴식 공간인 것 같아요.
    오후부터 밤까지 긴 시간 고생 하셨겠어요 ^^
    • 이날 카메라 가방과 삼각대 매고 자전거 타느라 고생 좀 했죠..
      몇일 동안 엉덩이 아파서 혼났습니다..^^
  4. 요조의 노래를 듣고 중랑천을 가보고 싶다고 생각했어요~
    한 여름 중랑천의 일상들 너무 좋습니다. ^^
    • 감사합니다..
      사진은 별 볼 것 없지만 힘들게 찍어서 애착이 갑니다..^^
      중랑천변이 요즘 너무 좋아졌어요..
  5. 우와..보기 드문 해바라기 꽃밭도 있고
    풍경이 정말 좋네요.
    자전거 탈 맛 나겠어요. ㅎㅎ
    중랑천 자전거길이 왠지 낯설지가 않습니다.
    예전에 한강과 연결되는 자전거 도로는 여기저기 많이 가봐서 그런가봐요. ㅎㅎ
    • 주변환경 조성이 잘 되어 있더군요..
      자전거 탈 맛 납니다.. 간혹가다 세발자전거 타고 길을 막고 있는 아이들 빼고는^^
      개인적으로는 성수대교~반포대교 구간의 북강변도로 밑의 자전거길이 좋았어요..그늘도 많고 길도 넓고..
      마음 같아선 돗자리 깔고 책보다가 잠잤으면 딱이던데요..^^
  6. 아아 무척이나 시원해보입니다 - ^ ^
    특히 야경은 더더욱 멋지구요 :)
    • 감사합니다..^^
      화려하고 멋진 장면은 없지만 생활의 소소한 풍경이라 더욱더 정감이 가는 것 같아요..
  7. 자전거길에 분수도 곳곳에 있고
    시원할듯 해요^^
    멋진 사진들 잘 보고 갑니다.
    주말 잘 보내세요^^
    • 감사합니다..
      예전에 비하면 정말 많이 좋아진 것 같아요...
      큐빅스님도 주말 잘 보내세요..^^
    • BlogIcon JWAE
    • 2010.08.13 14:11
    오호 보기만해도 시원해지는데요? ㅎㅎ
    역시 여름날은 이렇게 보내는게 최고지요 ㅎㅎ
    • 직접 보는 저도 물에 들어가고 싶었습니다..^^
      하지만 막판에 자전거 타느라 체력이 바닥 났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