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동강 주변의 풍경

Posted by KODOS
2013. 8. 28. 13:36 사진생활/풍경

함백산에서 일출 출사를 마치고 태백 시내의 어느 백반집에서 아침식사를 마치고 구와우 해바라기 축제장으로 향했다. 하지만 도착하고 보니 올해는 해바라기들이 폭염으로 타들어가고 시들어서 제대로된 모습을 보여주지 못해서 해바라기 촬영은 포기하고 서울로 향했다. 서울로 가던 중 정선에 잠시 들려 동강 주변의 풍경을 담았는데 너무 피곤하고 졸린 나머지 국도변에서 판매하는 삶은 옥수수를 먹고 동강 근처의 어느 이름 모를 정자에서 돗자리 깔고 거의 2시간은 자다 올라왔다.








'사진생활 > 풍경'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반덕의 일출  (2) 2013.09.10
63빌딩 위의 촛불일몰  (2) 2013.09.06
강원도 동강 주변의 풍경  (2) 2013.08.28
함백산의 환상적인 여명과 일출  (4) 2013.08.24
ND1000 필터로 담은 화천의 계성천 풍경  (0) 2013.08.23
눈이 시원한 구름사진들...  (4) 2013.08.22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이렇게 멋진 풍경을 바라보며.. 정자에서 잠시 쉬었다 오는 여유...
    넘 부럽습니다~
    • ㅎㅎ 정작 그 곳에 있을 때는 너무 졸려서 그런 기분을 제대로 못 느꼈지만 정말 멋진 풍경임은 틀림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