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센 GPS741

Posted by KODOS
2009. 8. 30. 15:10 잡담

그 동안 사용하던 CUUB Location Plus A1 GPS 로거의 성능이 마음에 안 들어 웹 검색을 열심히 해본 결과 여러 블로그에 구입기, 사용기 등을 보고 아센(아센코리아, http://www.ascen.co.kr)의 GPS741 GPS 로거로 결정을 하고 구매하여 이번 제주도 여행 때 본격적으로 시험을 해 봤다.
기존 Location A1 Plus에 비해 정지 시에 튀는 현상이 현저히 적고 처음 전원을 켰을 때 GPS 신호의 수신 속도가 엄청나게 빠르다. 렌트한 차에 달려 있던 네비게이션 보다 신호를 더 빨리 잡는 경우도 많았으며 지하주차장에서 나오자 마자 거의 30초 이내에 수신하는 것 같았다. 5일 동안 제주도에서 계속해서 사용을 해 봤는데 배터리 소모량이라던가 신호 잡는 속도 등 모두 마음에 들었다. 단지 배터리가 범용 AA형이 아닌 전용 충전지를 사용하기 때문에 야외에서 배터리가 다 떨어질 경우는 조금 난감할 수도 있다. 하지만 배터리의 연속 사용시간이 거의 24시간 가까이 되기 때문에 큰 문제는 되지 않을 것 같다. 실제로 제주도에서도 아침부터 저녁까지 하루 종일 켜도 다녔어도 배터리 경고등이 들어온적은 한번도 없었다. 게다가 아이를 안고 있는 와중에 갑자기 아이가 몸부림을 치며 팔을 휘둘러 가방끈에 매달았던 GPS를 손으로 쳐서 거의 바닥에 패대기 치는 바람에 생각지도 않은 낙하 충격 실험도 하게 되었는데 파손된 곳이 전혀 없어 내구성도 좋은 편인 것 같다.
여러 블로그에 개봉기, 사용기 등에 제품은 상세히 설명이 되어 있어 생략하고 실제 사용했던 로그를 이용해 지도에 표시한 트랙을 캡춰해서 올려봤다.

아래 그림은 제주도로 향하는 비행기에서 GPS로거의 동작을 시험 했는데 훌륭하게 동작하고 비행기의 고도, 속도, 항로가 정확하게 표시 되었다. 초록색은 제주도로 내려가는 트랙, 국방색은 제주도에서 김포로 올라오는 트랙이다. 말풍선에 보면 속도가 871km/h 그리고 고도는 8453m로 표시 되어 있다. 아래 그림의 오른쪽 창을 보면 속도와 고도의 변화가 표시된다.

제주도 가는 비행기를 타고 작동 시험을 했다.


제주도에서 지낸 5일 동안의 트랙을 제주도 지도 위에 표시한 화면이며 각각의 색깔이 별개의 트랙이다.

제주도에서 5일 간의 트랙


서귀포에서 낚시하던 날 기록한 트랙으로 서귀포항에서 배를 타고 바지선에서 낚시를 했다. 정방폭포 앞 바다였는데 나가고 들어온 궤적이 전부 기록되어 있다.

분홍색 트랙은 낚시하던 날의 트랙

'잡담'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탐락 (Tamrac) 5768 - Velocity 8x 사용기  (0) 2009.10.03
탐락(TAMRAC) 가방 특별 이벤트  (2) 2009.09.08
아센 GPS741  (4) 2009.08.30
만다리나덕 크로스백 TOUCH L8T30001  (0) 2009.07.31
모토로라 MS500W  (0) 2009.07.26
사진 갤러리 오픈  (2) 2008.10.30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
  1. 뒤를 따르고 싶습니다. ㅎㅎㅎ
    • 하나 장만 하시죠... 정말 재미있어요.
      그런데 가방에 항상 넣어 둬야지 안 그럼 까먹고 그냥 두고 다니게 되네요. 어제 방화대교 갈 때로 그냥 갔다 왔습니다. 전망대 올라가는 길을 궤적을 남기고 싶었는데...:(
  2. 저도 갖고 싶네요 ^^ 어떻게 비행기 경로와 높이를 기록하시는지 궁금했었는데 GPS로 확인이 가능하군요.
    KODOS 님처럼 GPS 일정을 기록하면 나중에 어떻게 이동했는지 확인해볼 수도 있고 국내 여행 및 해외여행을 할때
    좋을 것 같습니다. 결혼준비가 마무리 되고 안정되면 사고 싶네요 봐뒀다가 사면 포스팅해야겠어요 ㅋㅋ
    • 네..요즘 신제품도 나왔던데 리뷰 기대하겠습니다..^^
      요즘 스마트폰에서도 지원하는 기능이긴 한데 배터리가 버텨주질 못하니까 여행할 때는 꼭 필요한 것 같습니다..
      저도 한 번 사용하고 나서는 꼭 가지고 다닙니다..